세상 돌아가는 소식을 한눈에 

경제뉴스

산업[2023. 02. 10] 카카오와 에스엠에 무슨 일이?

에스엠 경영권 분쟁이 이슈예요

행동주의펀드인 얼라인파트너스는 SM엔터테인먼트(에스엠)의 주주로, 지난해 2월 이사회에서 투명한 경영과 지배구조 개선을 요구했습니다. 당시 이사회는 이 지적을 받아들여 대주주이자 창업주인 이수만을 경영일선에서 배제했어요. 이렇게 1년 간 이어져온 에스엠 지배구조 개선 움직임이 경영권 분쟁으로 번지고 있습니다.

카카오도 관련되어 있어요

얼마 전, 카카오는 에스엠의 신주  123만 주와 전환사채를 사들여 지분 약 9%를 확보했습니다. 이렇게 되면 카카오가 에스엠의 2대 주주로 올라서게 돼요. 이수만 측은 이번 신주 발행이 위법하다며 반발했습니다. 카카오는 최대주주가 될 계획이 없다고 밝혔지만, 경영권 분쟁은 더욱 격해질 것으로 보여요.

행동주의펀드의 움직임이 활발해졌어요

행동주의펀드는 주식 매입 등을 통해 의결권을 확보하고 기업 경영에 적극적으로 의견을 개진하는 헤지펀드예요. 최근, 상장사 소액주주들이 사측과 커뮤니케이션이 어렵다는 불만을 가지면서 행동주의펀드와 연대하고 있어요. 이번 에스엠 경영권 분쟁도 행동주의펀드가 적극적으로 참여한 사례로 볼 수 있어요.

어피티의 코멘트

정인: 우리나라 기업들의 지배구조는 불투명하기로 유명합니다. 그래서 경영에 적극적으로 개입하며 주주 권한 확대를 요구하는 행동주의펀드가 긍정적으로 묘사되는 경향이 있는데요, 행동주의펀드도 ‘기업사냥꾼’이라고 불리며 단기적인 이익을 위해 중장기적인 비전을 해친다는 비판도 많이 받습니다. 


매일 아침 찾아오는 나를 위한 경제 뉴스레터
MONEY LETTER





선택 취소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